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혜수·유연석, 2년 연속 청룡영화상 공동 MC 확정

기사승인 2019.11.04  09:10:03

공유
default_news_ad2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킹콩 by 스타쉽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김혜수와 유연석이 2년 연속으로 청룡영화상에서 호흡을 맞춘다.

김혜수와 유연석은 오는 11월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개최되는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 진행자로 나선다.

김혜수는 설명이 필요 없는 '청룡의 여신'이다. 지난 1993년 제14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MC로 첫 테이프를 끊은 이후 26회째 청룡과 동행하고 있다. 무대 위의 김혜수는 늘 특별했다. 매년 열정, 사랑, 미소, 눈물, 희망이 물결치는 무대를 선물하며 감동의 하모니를 연출했다. 김혜수는 올해도 변함없이 한국영화에 대한 열렬한 애정과 빛나는 지성을 겸비한 격조 높은 진행으로 청룡영화상의 품격을 책임질 예정이다.

'청룡의 남자'로는 2년 연속으로 배우 유연석이 낙점됐다. 유연석은 지난해 제39회 청룡영화상에서 안정적인 진행으로 시상식을 이끌어가며 성공적인 MC 신고식을 치른 바 있다. 올해에는 더욱 성숙하고 노련한 모습으로 김혜수와 다시 한 번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김혜수는 "작년에 이어 유연석 씨와 함께 청룡영화상을 진행하게 되어 기쁘다. 특히 올해는 한국영화 100주년이며 동시에 청룡영화상도 40회를 맞았다. 의미 있는 해이니만큼 더욱 풍성하고 멋진 무대로 준비될 거라 기대하고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유연석은 "올해도 청룡영화상에 MC로 함께하게 되어 무척이나 기쁘고, 김혜수 선배님과 또 한 번 호흡을 맞출 수 있어 영광이다. 청룡 무대가 빛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제40회 청룡영화상은 오는 11월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개최된다. 한국영화를 사랑하는 관객과 한 해 동안 좋은 영화를 만든 각 분야 최고의 영화인들이 함께 축하하고 격려하는 축제의 밤이 될 예정이다.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의 전 과정은 SBS를 통해 오후 8시45분부터 생중계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